▶본문 바로가기

홈 > > 자료실

자료실

대속죄일 *

관리자 | 2013.05.25 17:49 | 조회 1170
  • 글꼴
  • 확대
  • 축소
<대속죄일> 


이번주 이 기간은 무슨기간이냐 하면 대속죄일 기도주간 이라는 것을 여러분이 잘 아실겁니다. 우리 대속죄일 기도주간은 무엇때문에 우리가 이렇게해야 되느냐 하는것을 그 원리를 우리가 알아야 되겠습니다. 그래서 오늘 그 원리를 알기위해서 제가 몇마디 말씀을 드리겠습니다.

 

(레 23:24-32) 『이스라엘 자손에게 고하여 이르라 칠월 곧 그 달 일일로 안식일을 삼을지니 이는 나팔을 불어 기념할 날이요 성회라 아무 노동도 하지 말고 여호와께 화제를 드릴지니라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일러 가라사대 칠월 십일은 속죄일이니 너희에게 성회라 너희는 스스로 괴롭게하며 여호와께 화제를 드리고 이 날에는 아무 일도 하지 말 것은 너희를 위하여 너희 하나님 여호와 앞에 속죄할 속죄일이 됨이니라 이 날에 스스로 괴롭게 하지 아니하는 자는 그 백성 중에서 끊쳐질 것이라 이 날에 누구든지 아무 일이나 하는 자는 내가 백성 중에서 멸절시키리니 너희는 아무 일이든지 하지 말라 이는 너희가 그 거하는 각처에서 대대로 지킬 영원한 규례니라 이는 너희의 쉴 안식일이라 너희는 스스로 괴롭게 하고 이 달 구일 저녁 곧 그 저녁부터 이튿날 저녁까지 안식을 지킬지니라』

 

 

 (이스라엘 자손에게 고하여 이르라 칠월 곧 그 달 일일로 안식일을 삼을지니 이는 나팔을 불어 기념할 날이요 성회라 아무 노동도 하지 말고 여호와께 화제를 드릴지니라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일러 가라사대 칠월 십일은 속죄일이니 너희에게 성회라 너희는 스스로 괴롭게하며 여호와께 화제를 드리고 이 날에는 아무 일도 하지 말 것은 너희를 위하여 너희 하나님 여호와 앞에 속죄할 속죄일이 됨이니라 이 날에 스스로 괴롭게 하지 아니하는 자는 그 백성 중에서 끊쳐질 것이라 이 날에 누구든지 아무 일이나 하는 자는 내가 백성 중에서 멸절시키리니 너희는 아무 일이든지 하지 말라 이는 너희가 그 거하는 각처에서 대대로 지킬 영원한 규례니라 이는 너희의 쉴 안식일이라 너희는 스스로 괴롭게 하고 이 달 구일 저녁 곧 그 저녁부터 이튿날 저녁까지 안식을 지킬지니라)

 

칠월 곧 그달 일일로 안식일을 삼을찌니라 그래서 나팔을 불라 그랬습니다. 7월 성력을 봅니다. 양력으로는 9월26일 음력은 8월달 양력은 9월달 성력은 7월달, 그래서 오늘은 성력이 7월9일입니다. 그래서 여기 뭐라고 했죠? 몇일날부터 시작하라고요? 9일저녁부터 이튿날 저녁까지 곧 32절에 쓰인말인데 이는 너희 쉴 안식일이라 너는 스스로 괴롭게하고 이달 9일 저녁부터 이튿날 저녁까지 오늘 저녁부터 내일 저녁까지 내일은 바로 대속죄일이라는 것을 여러분이 잘기억해두셔야 겠습니다. 그러면 나팔을 부는것하고 대속죄일하고 어떤 연관을 가지고 있느냐? 여기는 그 연관성에 대해서 자세히 말씀은 안했습니다. 칠월 초하루날 나팔 불라 그러고 칠월십일 속죄일이라 너희 마음을 괴롭게해서 속죄일에 하나님앞에 속죄함을 받아라 속죄라는 뜻은 무슨 뜻이죠? 무리의 모든 죄를 깨끗게 청산해 주신다는 그런뜻이 되겠습니다.

 

누가 우리죄를 청산해 주십니까? 예수님께서 우리죄를 깨끗게 청산해 주시는데 그럼 우리의 죄가 누구에게로 갑니까? 그 옛날에는 1년동안 지은죄를 성소에 넣습니다. 바깥성소와 지성소에 날마다 가서 거기 휘장에 죄를 사하는 의미로 속죄제물의 피로서 휘장에서 뿌리고 각 제단에도 뿌리고 동서남북에다가 뿌려가지고 내 죄를 갖다가 성소로 옮겨버리고 내일 대속죄일에는 뭐하느냐면? 바로 그 피를 가지고 지성소에 들어가서 지성소를 전부 깨끗이 청산하고 이스라엘 모든죄를 청산하는 날이 되겠습니다. 그러면 죄가 없어지느냐? 네 죄를 사함을 받았다 주님께서 이런 말씀을 자주 하셨는데 네 죄를 사함받았다 하는 그것은 죄가 어떻습니까? 죄가 없어집니까? 안 없어집니까? 사함받는다고 하니까 죄가 없어지는 겁니까? 죄가 어디로 갑니까? 여러분들 때로는 망발하고 그런 사람들 보실겁니다. 막 욕을하지요 욕을하고 거짓맹세를 해가지고 그 말이 없어지는 것이아니라 어디론가는 그 말이 살아서 움직이고 있습니다.

 

 

그래서 함부로 욕을 한다던가 내가 거짓맹세한던가 하면 그 말이 없어지지 않고 어디론가는 가요 그래서 과학자들은 그 말을 잡아서 다시 되풀이해서 그 사람에게 이건 법관에서 형사들이 그걸 많이 사용하고 있습니다. 어떤 죄수를 잡아 먼저 심문할때 그 죄수의 그 말을 갖다 녹음을 받아뒀다가 그 다음에 다시 재차 말을 시켜봐요 그럼 그 말하고 같은가 안같은가 알기위해서 말을 잡아 봅니다. 그것을 녹음기에다 말을 넣지요. 이것을 이용해서 오늘날, 노래를 부르고 또 여러가지 범죄자도 잡아내고 하는것은 그 말이 없어지지 않기때문에 여러분의 죄가 예수님께서 네 죄를 사했다고해서 그 죄가 그대로 없어지는것이 아니라 그 죄는 어딘가 갑니다. 그래서 침례요한이 요단강에서 세례를 줄때에 예수님께서 찾아오셨지요. 요단강에 찾아오셨죠. 요한이 뭐라고 했냐면 세상죄를 지고가는 하나님의 어린양을 봐라 세상죄를 짊어지고 간다는 말입니다. 그래서 옛날에 성서의 법이라는 대속죄일 대속죄일이라는 법을 한번 알아봐야겠는데

 

(레 16:1-2) 『아론의 두 아들이 여호와 앞에 나아가다가 죽은 후에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시니라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네 형 아론에게 이르라 성소의 장안 법궤 위 속죄소 앞에 무시로 들어오지 말아서 사망을 면하라 내가 구름 가운데서 속죄소 위에 나타남이니라』 (아론의 두 아들이 여호와 앞에 나아가다가 죽은 후에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시니라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네 형 아론에게 이르라 성소의 장안 법궤 위 속죄소 앞에 무시로 들어오지 말아서 사망을 면하라 내가 구름 가운데서 속죄소 위에 나타남이니라 아론이 성소에 들어오려면 수송아지로 속죄 제물을 삼고 수양으로 번제물을 삼고 거룩한 세마포 속옷을 입으며 세마포 고의를 살에 입고 세마포 띠를 띠며 세마포 관을 쓸지니 이것들은 거룩한 옷이라 물로 몸을 씻고 입을 것이며 이스라엘 자손의 회중에게서 속죄 제물을 위하여 수염소 둘과 번제물을 위하여 수양 하나를 취할지니라 아론은 자기를 위한 속죄제의 수송아지를 드리되 자기와 권속을 위하여 속죄하고 또 그 두 염소를 취하여 회막문 여호와 앞에 두고 두 염소를 위하여 제비 뽑되 한 제비는 여호와를 위하고 한 제비는 아사셀을 위하여 할지며)

 

아론의 두 아들이 그 지성소에 함부로 들어가다가 그 속죄소 앞에서 불이나와 가지고 죽은일이 있었습니다. 그래서 속죄소에 들어갈때는 함부로 들어갈수가 없고 하나님의 정한 그 규례와 법도를 따라서 들어가되 피가 없이 들어가면 죽어요. 속죄제물의 피를 가지고만이 들어가지 피없이 들어가면 어느누구든지 죽습니다. 대제사장이라도 기름부음받은 대제사장이라도 지성소에 함부로 들어가게 되면은 피없이 들어가면 죽어요. 그래서 이 지성소라고 하는것은 이런 성전이 이렇게 돼있으면 그 중간에 칸이 막혀있습니다. 그래서 아론의 아들 제사장들이 늘 바깥성소에서 제사를 드렸습니다. 매일 드립니다.

 

대강 말씀드리자면 아침에 양한마리 드리고 저녁에 양한마리 드렸는데요 그것을 이름하여 상번제라고 그럽니다. 상번제라는 것은 항상 "상"자 항상 제사를 드린다고해서 상번제를 드리는데 한마리는 아침 드리고 한마리는 저녁에 드리는데 이것도 각각 시간이 있어요. 오전9시에 드리고 오후3시에 드리는 상번제가 있습니다. 그 상번제를 따라서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달리실 때 오전9시에 못박히셨어요. 상번제 드리는 그 시간에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달리셨고 또 저녁소제 드리는 오후3시에 또 그 상번제 드리는 시간에 예수님이 운명을 하셨습니다. 또 그러한 성소의 제도를 알아야 예수님께서 몇시에 십자가에 달리시고 몇시에 운명하시고 하는것까지 알수있고 또 유월절양으로 돌아가시게 되는 문제도 모든것이 이 속죄제물과 이 절기의 문제를 통해가지고 예수님에 대한 그 모든 이루어지는 것을 알수있고 지금 현재까지 이 마지막 세상 끝날까지 모든 절기를 통해가지고 그 비밀, 오묘한 이치를 알게끔 하신겁니다.

 

그래서 아론이 아들 즉 대제사장이라는 임무를 받은 사람은 지성소에 들어가되 어떻게 들어가느냐면 제사장들을 위한 권속 제사장 레위사람들을 위해서 속죄제물을 다 드리는데 수송아지라 붉은수송아지 하나드리고 또 수양으로 번제물을 드리고 그 다음에 백성들 모든 국민들을 위해서 제사를 드리는데 국민들을 위해서는 수염소 두 마리를 택합니다. 백성도 중죄인으로서 수염소 두마리를 택해가지고 제비를 뽑아요. 제비를 뽑아가지고 속죄제물로 사용되는 그 수염소를 하나 취하면 그것은 잡아가지고 그 피를 받아가지고 피를 가지고 지성소에 들어가지고 모든것을 다 속죄제물로 분향하는 시간에 피를 뿌리고 또 대제사장들이나 제사장들은 제물로서 숫송아지 피를 받아가지고 또 모든 성소와 지성소를 속하고 그렇게하고 나와야 됩니다.

 

그러면 두마리 중에 제비뽑고 남은 그 염소는 뭐냐하면 아사셀 제물이라 아사셀 제물은 마귀를 대표한 제물이 됐어요. 그래서 그건 산채로 두었다가 속죄제물을 드리고 난 그 피를 다 뿌리고 나와서 그러면 그 모든 죄는 누가 짊어지느냐 하면 대제사장이 잔뜩 짊어지고 나와요 그 모든 백성들의 죄를 다~짊어지고 나와서 산염소 아사셀의 제물이라는 그 살아있는 남아있는 그 염소에게 다 머리에다 안수해서 그 모든죄를 그 산 염소에게 넘겨줍니다.

 

그것이 바로 뭐냐면 마귀를 대표해요 그렇게해서 광야에 내보내면 광야에서 짐승의 밥이 되든 저절로 죽든 그렇게해서 내버리는 예가 있었는데 그것이 바로 우리 속죄제물이 되는 그분이 바로 누구냐면 예수님이고 살아서 남아있었던 아사셀의 제물은 마귀를 대표하는 것입니다. 그래서 내일 속죄일은 모두 여러분의 죄와 성소에 옮긴 모든죄를 누구에게 넘겨주는 날이 됩니까? 아사셀의 제물에다 안수하는것 같이 마귀에다가 죄를 넘겨줘요. 죄가 없어지는게 아니거든 그런죄는 마귀에게서 나와가지고 온 인류를 멸망으로 집어넣게 됐던 그 모든죄를 예수님께서 세상죄를 다 짊어지고 결국 십자가에 돌아가셨어요. 이제 그 피로서 모든 죄를 속했지만은 예수님께서 이 죄를 받아가지고 누구에게 넘겨 주냐면 여기 아사셀의 제물에다 넘겨주는 것입니다. 그 하늘에는 지금도 그 절기를 따라서 장자총회가 있어요.

 

 - 끝 -

70개(2/4페이지)
자료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驾云而来(구름타고 오심) 관리자 1490 2015.01.04 21:40
49 [육성설교] 구름에 대하여 * 관리자 1324 2013.05.25 18:17
48 [육성설교] 완성품과 미완성품 * 관리자 1187 2013.05.25 18:17
47 [육성설교] 초막절 * 관리자 1223 2013.05.25 18:15
46 [육성설교] 사람을 낚는 어부 * 관리자 1362 2013.05.25 18:14
45 [육성설교] 육체로 오신 하나님 * 관리자 1311 2013.05.25 18:13
44 [육성설교] 요한계시록20장(공부) * 관리자 1345 2013.05.25 18:11
43 [육성설교] 멜기세덱과 성령 * 관리자 1217 2013.05.25 18:09
42 [육성설교] 생명수와 늦은 비 성령 * 관리자 2033 2013.05.25 18:07
41 [육성설교] 예수의 신비 * 관리자 1244 2013.05.25 18:06
40 [육성설교] 하늘의 별과 바다의 모래 * 관리자 1508 2013.05.25 18:05
39 [육성설교] 하늘 예루살렘성전 * 관리자 1142 2013.05.25 18:04
38 [육성설교] 사도바울 * 관리자 1181 2013.05.25 18:02
37 [육성설교] 여자 마귀 언약 * 관리자 1401 2013.05.25 18:01
36 [육성설교] 찾아주는 자 찾는 자 * 관리자 1318 2013.05.25 17:59
35 [육성설교] 영생의 양식과 엘리야 * 관리자 1242 2013.05.25 17:58
34 [육성설교] 절기와 규례 * 관리자 1262 2013.05.25 17:56
33 [육성설교] 다윗 왕의 예언* 관리자 1310 2013.05.25 17:55
32 [육성설교] 그리스도가 세번 탄생 * 관리자 1164 2013.05.25 17:54
31 [육성설교] 초막절과늦은비성령 * 관리자 1508 2013.05.25 17:51
>> [육성설교] 대속죄일 * 관리자 1171 2013.05.25 17:49